로그인  회원가입 Category : Category

우리는, 우리가 모른다는 사실을 모른다
daankal  (Homepage) 2020-03-01 10:26:33, 조회 : 729, 추천 : 14

코로나19가 변곡점으로 작용할까요? 하락장의 시작일까요?
그렇지 않다고 봅니다.
19세기를 사는 것도 아니고, 인간의 힘으로 어쩔 수 없는 부분이 있지만 팬데믹으로 번지지는 않을 것입니다.


무엇이든지 초기에는 그 수치가 급격하게 올라갑니다.


우리는, 우리가 모른다는 사실을 모릅니다.
누구나 주시하는 부분은 치명적인 사건이 발생하지 않습니다. 열 사람이 한 도둑을 못 지켜요.

코로나가 대구신천지에서 나올지 그 누가 생각이나 했었겠습니까?



다만, 코로나가 조정의 빌미가 될 수는 있습니다.
제가 말하고자 하는 것은 진인사대천명 입니다. 인간이 할 수 있는 최선의 노력은 다 해놓고 나머지는 하늘에 맡긴다는 것이죠.


단칼은, IMF를 몸소 겪었으며 911테러에도 살아남았으며 금융위기도 헤치고 나왔습니다.
그 때마다 붕락이 왔습니다. 다만, 금융시장만의 속락이었죠.
사람의 삶은, 현실은 계속 이어집니다. 수삼년 지나면 이전 고점을 뚫고 상승해 온것이 우리의 지난 과거입니다.


현금 가진 사람은, 우량주를 싸게 사실 수 있습니다. 대표 미국 기업을 사세요.
돈 없는 사람은? 무책임한 말일 수도 있겠는데 그냥 버티세요.
아마 대부분은 -30% 정도 손실이 났을 겁니다. 별거 아니에요. 투자를 하다 보면 반토막 나는 것은 흔한 일입니다.


하락장이라면 아직 시작도 안 했습니다. 계좌를 매일 들여다보면서 자신을 고통으로 몰아넣지 마세요.
그러면 평정을 잃고 실수하게 됩니다. 단기적인 시각에 함몰되어 불필요한 손실이 납니다.



언론은 너무 현 상황을 과장되게 표현하므로 조금 멀리 하세요.
5천만 인구 중에서 확진자(3,526명)와 사망자(17명)가 몇 퍼센트나 되는지 따져보시면 필요 이상으로 겁 먹지 않으셔도 됩니다.



어려울 때마다 항상 떠 올리는 말이 있습니다.

"난, 아우슈비츠에서도 살아나왔어."







**** 단칼의 도감책이 나옵니다 *****

10여년 간 곤충 촬영을 해 왔더니, 이것이 한 권의 책으로 나오게 되었습니다.

3월에 텀블벅 펀딩을 하고 4월 말에 나옵니다.

1권씩 구입해 주시면 웹사이트 운영에 도움이 될 것이고, 추후 단칼CD가 나올 때 할인 혜택을 드립니다.







*****
2020년에는 사업보고서 요약이 업로드 됩니다. 대문에 걸어 놓은 소스에 맞춰서, 관심 기업을 정리해서 메일로 보내주세요.

http://daankal.com/fml/A005490.html


회원 여러분이 요약한 내용을 본 사이트에 게시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자신의 이름으로 된 자료를 오픈할 수 있는 기회 입니다.













백무
고견 감사합니다. 2020-03-08
19:40:33

 


네임
대내외적으로 개인적으로 어려운 상황에서 감사드립니다.
그렇네요. 제가 뭘 모르는지 뭘 잘 아는지부터 들여다봐야겠군요.
2020-03-08
20:01:01

 


daankal
to: 백무님.
투자에 좋은 결과 있으시길 바래요.
2020-03-10
10:56:31

 


daankal
to: 네임님.

http://daankal.com/rbm/NT01.html
2020-03-10
11:00:40

 


Petro
10년만에 이런 장을 다시 맞닥뜨리니 옛 기억이 다시 살아나네요...
정신 똑바로 차리고 생존해서 뵙겠습니다. 건강 잘 챙기시구요
2020-03-17
09:13:40

 


daankal
to: Petro님.
10년 전의 경험을 떠올리면서 잘 대처하시길 바랍니다.
2020-03-18
21:41:09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Notice 공지  <font class=list_han>단칼2019 단칼 업종분류, 관심종목 오픈, 가입후 할일, 리플 관련  [64]  관리자 2006/03/26 1189 33441
334 일반  원달러 환율에서 변화의 단초가 있을까?  [6]  daankal 2020/10/28 2 169
333 시황  반성적인 두뇌가 깨어나는 시기  [8]  daankal 2020/09/11 2 133
332 일반  연료를 계속 채워 넣는 시장  [2]  daankal 2020/08/28 2 166
331 일반  금리 영 퍼센트 시대    daankal 2020/07/31 7 253
330 관점  이럭저럭 상반기가 지나갑니다.  [2]  daankal 2020/06/29 5 354
329 관점  니케형 턴을 보일까?  [4]  daankal 2020/05/31 5 291
328 관점  위기는 항상 '이번만은 다르다' 새로운 위기로 둔갑한다  [2]  daankal 2020/04/24 8 249
327 일반  단칼의 책(로봇 아닙니다 곤충 입니다)이 출판 됩니다.    daankal 2020/03/04 12 312
326 답변    [re]책(로봇 아닙니다 곤충 입니다) 구입에 감사드려요.  [4]  daankal 2020/04/14 6 123
시황  우리는, 우리가 모른다는 사실을 모른다  [6]  daankal 2020/03/01 14 729
324 일반  회원 여러분의 관심 기업을 게시해 드립니다.    daankal 2020/02/04 17 409
323 증시관련  반도체만 상승하는 것일까요?  [4]  daankal 2020/01/21 22 479
322 공지  회원등급 조정안내    관리자 2019/09/11 20 357
321 일반  실물경기와 투자의 온도차  [6]  daankal 2019/12/13 23 348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23]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