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Category : Category

삼성증권의 유령주식 삼성증권을 옮기세요. 위조지폐를 발행합니다
daankal  (Homepage) 2018-04-08 20:02:17, 조회 : 578, 추천 : 45

삼성증권이 위조지폐를 발행했다

지난 4월 6일에 발생한 삼성증권의 유령주식 사건을 아실겁니다.

이건 쉽게 말해 증권사가 위조지폐를 발행한 겁니다.

공매도를 금지한다고 해서 해결되는 것이 아니고 시스템의 문제입니다.




이 사건은 지금 당장 한국의 주식시장을 영구히 폐쇄시키더라도 할말이 없는 일입니다.

대한민국이 지금까지 쌓아올린 자본주의 체제의 발전상을 공중분해 시키는 것과 마찬가지예요.



신뢰가 무너지면 주식시장이 존재할 수 가 없어요.


자본시장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으면 우리는 원시시대로 돌아가는 겁니다.




아래 청와대 국민청원은 보통 사람들이 할 수 있는 자본시장의 적폐청산 첫 스텝입니다.


뜻을 같이하여 동참하시고 주변에 관심없는 사람들에게도 설명을 해주세요.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187633



주식시장에 관심없는 사람일지라도 위조지폐가 어떻게 현대의 신용사회를 무너뜨리는지는 알 겁니다.




******

삼성증권 계좌는 없애버리시고 보유자산도 모두 다른 곳으로 옮기세요.

이 상황에서 타 증권사도 의심스럽기는 하지만 일단 1차적인 조치는 해두세요.








  



철관음
저도 링크해주신 페이지를 가봐야겠습니다.
타 증권사 주식으로 보유비중이 높은 편인데 증권주에 미치는 악영향이 클까요..?
2018-04-09
00:22:01

 


daankal
to: 철관음님.
이 사건은 증권주뿐만 아니라 자본시장 전체를 무너뜨리는 일입니다. 위조지폐가 유통되면 누가 지폐를 사용하겠습니까? 그러면 물물교환 시대로 돌아가는 일이예요.
2018-04-09
08:48:37

 


새벽돌
토요일에 청원동의 할때만해도 4만7천명이었는데...
벌써 17만명입니다^^
삼성증권 사태에 절망했다가도
이러한 국민들의 직접행동들을 보면 희망이 샘솟습니다.
2018-04-09
10:27:48

 


daankal
to: 새벽돌님.
그렇게 느리지만 서서히 발전해가는거겠지요.
그 조류 한 가운데 있으면 잘 모르지만, 시간이 지나서 뒤돌아보면 적지 않게 미망을 걷어내며 현대사를 만들어왔습니다.
2018-04-09
12:26:26

 


철관음
나름 10년을 주식에 관심을 가지고 있었다고는 했지만...저는 아직도 겉만 핥고 있었습니다.
무슨 말씀인지 감이 안 오다가 요즘 관련 보도와 댓글들이 쏟아지는걸 보고 나서야 이게 얼마나 대형 사고인건지 이제야 알겠습니다...
2018-04-11
01:44:36

 


daankal
to: 철관음님.
위 링크의 공매도 금지는, 핀트를 정확하게 맞추지 못한 청원입니다. 그런데 가장 많은 사람들이 동의를 한 내용이라 힘을 실어주자는 차원에서 소개한 것입니다.
유령주식, 돈으로 말하자면 위조지폐를 막대한 양으로 발행한 것이라서 자본주의의 판을 깨뜨리는 행위라서 심각한 것이지요. 위폐와 진폐가 섞여있으면 누가 돈을 사용할까요? 시장 자체를 붕괴시키는 것입니다.
2018-04-12
09:16:53

 


김현주
있지도 않은 주식이 전산 입력자의 실수로 만들어 질수 있다는 사실 자체가 영화도 아니고
코메디 자체입니다.
2018-04-12
20:26:15

 


daankal
to: 김현주님.
정말 심각한 일인데 사람들이 잘 몰라서 답답한 노릇입니다.
2018-04-13
17:38:45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Notice 공지  <font class=list_han>단칼 로드맵2018 단칼 업종분류, 관심종목 오픈, 가입후 할일, 리플 관련  [60]  관리자 2006/03/26 1145 32415
306 관점  사람들이 약아졌어요.  [10]  daankal 2018/10/11 2 310
305 일반  사람들의 관심이 지금은 어디로 향하고 있나?  [9]  daankal 2018/09/06 20 570
304 시황  8월 이후에는 시장이 개편될까?  [2]  daankal 2018/08/16 29 464
303 시황  까다로운 시장 입니다.  [4]  daankal 2018/07/02 51 686
302 중장기  하반기 관심종목 추가  [2]  daankal 2018/06/03 33 655
301 일반  분석의 보편성 vs 기대심리의 반영  [2]  daankal 2018/05/23 31 419
300 일반  19번 CD 구입에 감사드립니다.    daankal 2018/04/29 37 424
299 공지   <font class=list_han>CD 예약중 새로운 3CD 사전 예약 받습니다.    관리자 2018/03/27 37 411
관점   <font class=list_han>삼성증권의 유령주식 삼성증권을 옮기세요. 위조지폐를 발행합니다  [8]  daankal 2018/04/08 45 578
297 일반  봄이 왔는데 시장은 활력이 떨어지고 있네요.  [12]  daankal 2018/04/01 55 504
296 일반  논리보다는 보다는 스마일  [8]  daankal 2018/03/12 59 662
295 중장기  모니터링 대상 변경  [18]  daankal 2018/03/02 46 780
294 시황  자신의 한계를 알아야 합니다. 바꿔말해 그릇의 크기가 있어요.  [8]  daankal 2018/02/22 48 587
293 중장기  코스피 2600 포인트를 터치하고  [10]  daankal 2018/01/31 52 600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