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Category : Category

논리보다는 보다는 스마일
daankal  (Homepage) 2018-03-12 11:23:10, 조회 : 529, 추천 : 18

삼성전자가 액면분할을 결정했습니다. 1주당 가격이 낮아지면 개미들도 접근하기가 수월해지겠지만, 불필요하게 트레이딩에 노출된다는 반대급부가 있습니다. 주가는 실적에 수렴된다고는 하지만 이것이 개인투자자에게는 오히려 독이 될 수 있습니다. 단칼이 삼성전자의 CEO라면 오히려 액면병합을 시도했을겁니다. ㅎㅎㅎ


남북관계가 새로운 변화의 물결을 이끌어낼까요?
최근에 보도되는 뉴스를 접하면 상당한 기대감을 생기게는 하지만, 과거의 전력이 있어서 쉽게 될지는 지켜봐야 하겠습니다. 남북간 대결이 좋은 쪽으로 움직이면 코리아 디스카운트도 해결되고 고무적인 일입니다. 한국 증시가 지난 7년간의 박스권을 돌파한 상태에서, 북핵문제가 해결되면 이것을 계기가 한단계 레벨업 될겁니다. 대세상승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것이죠.


CHINA. 시진핑이 장기집권의 길을 가는군요. 절대권력은 반드시 부패하게 되어 있는 것이 인간사의 증명입니다. 공산당 1당 체제에 독재까지 겸하게되면 시장은 매우 비효율적인 상태가 됩니다. 어쩌면 이것이 우리나라에게는 더 좋은 기회가 될 수 있습니다. 거의 모든 부분에서 우리의 경쟁상대인데 정치적 후진성이 더해지면 스스로 경쟁에서 뒤쳐지는 결과를 가져올겁니다.


러시아. 푸틴이 장기집권하면서 반체제 인사들을 제거하고 있습니다. 외국으로 망명해 있는 사람들까지 암살하고 있어요. 그래도 러시아 국민들이 그를 심하게 적대시 하지 않는 이유는 일단 먹고 사는 문제는 이전보다 나아졌기 때문이죠. 대한민국이 독재와 군사 쿠데타를 겪으면서 지금의 경제성과를 이루어냈는데, 그 지난한 시간만큼이 지나야 위 두나라도 의미있는 발전을 할거라고 봅니다. 등 따시고 배부르면 웬만한 결점은 문제가 되지 않죠.


JAPAN, 잃어버린 20년에서 회복되고 있다는 뉴스가 보도되고 있습니다. 과연 그렇게 될지는 앞으로도 상당기간 봐야 할겁니다. 과거의 관성에서 쉽게 벗어나지 못하는 것이 사람이기 때문이죠. 아베 노믹스가 주식시장에 상당한 상승을 가져왔는데 거품시대와 비교해보면 미약한 반등에 불과합니다.


트럼프, 경솔한 발언을 일삼지만 약 40퍼센트 가까이 되는 보수지지층이 있습니다. 한번 결정된 사람의 기본성향은 거의 불변이라 이 지지율이 그대로 유지될 겁니다. 우리는 자기가 보고 싶은 것만을 보는 존재라, 많은 결점이 있는 상대라 할지라도 그것이 정말로 이상하지만 않으면 지지를 철회하지는 않아요. 사람들은 이중적인 존재입니다. 오픈된 곳에서는 옳다고 인정되는 태도를 취하지만, 개인적으로 들어가면 정반대의 선택을 하기도 합니다. 그것이 우리의 본성입니다.

사람들은 올바른 행위를 하기 보다는 자기가 좋아하는 것을 선택합니다. 그것이 심하게 자유를 구속하지만 않는다면 말이죠. 바꿔말해 사람들의 행동변화를 이끌어내는 것은 감정입니다. 그래서 이미지 메이킹이 많은 부분을 좌우합니다. 정책 보다는 스마일.



이렇게 네 나라를 둘러보니 공통점이 한가지 나오는군요.
실물경제가 그렇게 좋지는 안다는 겁니다. 등이 차갑고 배가 부르지 않으면 사람들은 이 힘든 현실을 바꿔줄 영웅을 찾습니다. 그리고 이와 더불어 비난의 대상을 만들어내서 저주를 퍼붇죠. 대개는 약한 존재가 희생양이 됩니다.  트럼프가 비난하는 대상을 살펴보세요.



봄날이라 좋습니다.
단칼이 이제 나이가 있다보니 겨울을 나면 면역력이 떨어지면서 몸에 하나둘씩 신호가 옵니다.
비염, 코감기, 근육통, 요통 등등.
어른들이 말씀 하시길, "너도 나이들어 봐라. 40대 다르고 50대 다르고 60대는 더 달라져"

아구구 몸보신 음식을 찾아야 할 나이가 되버렸어요.


****
3월 말 경에 17번째 CD가 나올 예정입니다. 그때쯤 해서 공시로 알려드리겠습니다.
ETF의 투자 방법론과 거품에 어떻게 대처하고 이를 기회로 삼을지에 대한 내용입니다.







새벽돌
감사합니다. 잘 읽었습니다. 2018-03-12
12:40:42

 


daankal
to: 새벽돌님.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ㅎ
2018-03-12
20:34:01

 


metr^o^
좋은글 감사합니다...주제별 공감되는 부분이 많고 방향제시 또한 명쾌하십니다.
봄기운을 가득 담은 사진 작품을 위해 야외로 나아가시면 건강회복에 도움이 될듯합니다.
좋은 작품사진 잘 보고 있습니다..
2018-03-15
13:08:17

 


daankal
to: metr^o^ 님.
네, 항상 의견 남겨주셔서 감사드립니다.
해가 갈수록 여름은 견디히 힘들 정도로 더워지고 겨울은 한파가 기승이라 적응하는것도 만만치 않습니다. 4계절이 결코 좋은게 아니더라구요.
2018-03-15
16:42:03

 


크세노시스
단칼님 항상 건강하세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항상 응원합니다^^ 2018-03-22
01:38:21

 


daankal
to: 크세노시스님.
네, 고맙습니다. 자주 와서 의견을 남겨주세요. ㅎ
2018-03-22
11:14:09

 


철관음
항상 깊은 통찰로 많은 가르침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건강하십시요..!

미국하고 중국하고 관세전쟁 시작이라 대공황 데자뷰라고 겁주는 기사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여기 기사 제목 몇 개를 박제해두고 6개월 뒤 어떨 지 관찰해 보겠습니다.

G2 무역전쟁 포성…되살아나는 '대공황 악몽'
"일단 팔고보자" 패닉증시…韓·美·中 3%, 日 4% 폭락
미중 무역전쟁 서막…출렁인 세계 금융시장
2018-03-23
20:03:27

 


daankal
to: 철관음님.

그렇군요. 그런데 그게 언론의 속성 중 하나입니다.
격정적으로 글을 써야 사람들이 관심을 갖고 보기때문이죠.
하지만 우리나라 기사들은 그 정도가 너무 지나친게 문제입니다.

미국시장이 내린 것은 그동안 별다른 조정세가 없이 올랐던 것이 가장 큽니다.
여기에 트럼프의 정책 발언이 도화선이 된 것이죠.
아뭏든 상반기 까지는 조정세가 계속 될거라고 봅니다.
코스피는 지난 1월달의 저점을 깨고 내려갈 것으로 판단하고 있어요.
강도가 어느 정도나 되는지는 좀더 봐야 할겁니다. ㅎ
2018-03-23
22:39:47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Notice 공지  <font class=list_han>단칼 로드맵2018 단칼 업종분류, 관심종목 오픈, 가입후 할일, 리플 관련  [56]  관리자 2006/03/26 1121 32132
300 일반  19번 CD 구입에 감사드립니다.    daankal 2018/04/29 8 187
299 공지   <font class=list_han>CD 예약중 새로운 3CD 사전 예약 받습니다.    관리자 2018/03/27 17 245
298 관점   <font class=list_han>삼성증권의 유령주식 삼성증권을 옮기세요. 위조지폐를 발행합니다  [8]  daankal 2018/04/08 10 371
297 일반  봄이 왔는데 시장은 활력이 떨어지고 있네요.  [12]  daankal 2018/04/01 14 374
일반  논리보다는 보다는 스마일  [8]  daankal 2018/03/12 18 529
295 중장기  모니터링 대상 변경  [18]  daankal 2018/03/02 17 565
294 시황  자신의 한계를 알아야 합니다. 바꿔말해 그릇의 크기가 있어요.  [8]  daankal 2018/02/22 19 441
293 중장기  코스피 2600 포인트를 터치하고  [10]  daankal 2018/01/31 19 478
292 중장기  2018년 금융시장에 관하여  [2]  daankal 2018/01/30 18 281
291 중장기  관심종목 추가  [10]  daankal 2017/12/05 29 921
290 관점  오락가락하는 증시의 파장 분위기에 대해서  [6]  daankal 2017/11/16 29 609
289 일반  지난 10여년 간 주식시장의 변화  [17]  daankal 2017/10/15 29 867
288 중장기  관심종목군 추가  [18]  daankal 2017/09/20 24 860
287 일반  조정국면에서 향후 투심의 방향을 관찰합니다.  [6]  daankal 2017/08/31 23 637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